Good Story

현대인을 달래줄 부드러움, 정관장 굿베이스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

언젠가부터 바쁘게 흐르는 시간과 기술, 그리고 사람까지도 무언가에 쫓기듯 빠르게 흐르고 있습니다. 보이지 않는 ‘빠름’을 애써 외면하기라도 하려는 듯 사람들은 점점 ‘느림’을 지향하고 있는 듯합니다. 그래서일까요? 편리하고 빠른 최신 기술이 발전한 사회에서도 감성이 담긴 아날로그가 여전히 사랑받고 있고, 높게 치솟은 빌딩이 가득한 도시보다 슬로시티라는 컨셉으로 떠나는 산골로의 여행이 많은 관심을 받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심지어 식사할 때도 천천히 음미하며 꼭꼭 씹어먹는 습관을 강조하곤 하지요. 하지만 시간이 많지 않은 현대인들은 이를 실천하기를 매우 어려워하곤 한답니다. 오늘은 바쁜 현대인들의 지친 속을 부드럽게 달래줄 수 있는 정관장 굿베이스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를 소개하려 합니다. 예쁜 보랏빛 적양배추와 생생한 초록빛을 가지고 있는 브로콜리의 만남! 지금부터 살펴보실까요?

친숙한 자연소재, 적양배추와 브로콜리

적양배추와 브로콜리는 일상생활에서도 자주 접하기에 친숙한 자연소재입니다. 붉은빛이 도는 덕에 적채라고 불리기도 하는 적양배추는 예쁜 빛깔 덕에 다양한 요리에 많이 활용되고 있습니다. 동글동글하니 작고 단단한 공처럼 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반으로 쪼개는 순간 보랏빛 꽃잎이 겹겹이 둘러싼 꽃처럼 보이는 반전 매력도 가지고 있는데요. 이렇듯 요리에 화사함을 불어 넣어주는 적양배추는 그 통통 튀는 예쁜 빛깔에 어울리는 건강함까지 지녔습니다. 적양배추에는 비타민 C, B1, B2, 그리고 칼슘과 칼륨이 풍부합니다. (출처: 농촌진흥청, 농식품종합정보시스템-국가표준식품성분표)

 

또 다른 자연소재인 브로콜리는 활력이 느껴지는 짙은 초록빛을 띤 작은 나무 같은 생김새가 특징인데요. 브로콜리를 보며 나뭇가지를 연상한 것은 먼 옛날의 사람도 같았나 봅니다. 브로콜리라는 이름은 라틴어 Brachium에서 유래되었는데 가지(Branch) 또는 팔(arm)이라는 뜻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렇게 나무를 닮은 브로콜리가 양배추와 먼 친척 관계라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브로콜리는 양배추류를 기원으로 하는 꽃양배추와 동일 계통의 식물이라고 합니다. 생김새를 떠올리면 전혀 닮은 점이 없는 것 같은데 말이죠! 닮은 점이라면 건강함인데요. 적양배추와 마찬가지로 브로콜리에는 비타민 C, B1, B2 등 다양한 영양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습니다. 특히 브로콜리에 함유된 비타민C는 시금치의 2배, 아스파라거스의 10배, 상추의 25배 정도 됩니다. (출처: 농촌진흥청-작목기술정보 : 논색꽃 식물학적 특징)

 

정관장 굿베이스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

국내산 적양배추와 브로콜리로 만든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는 적양배추브로콜리 착즙액 100% 제품으로, 적양배추와 브로콜리를 절묘하고 조화롭게 남아낸 제품입니다. 사실 양배추의 건강함은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일반적으로 널리 알려진 사실입니다. 그래서 많은 분이 집에서 양배추로 건강식을 만들곤 하는데요. 하지만 양배추에는 특유의 강렬한 비릿한 맛 때문에 쉽게 섭취하지 못하시는 분들도 많이 있죠. 하지만 정관장 굿베이스의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는 적양배추와 브로콜리가 적절히 조화를 이루어, 양배추 특유의 비릿함 없이 깔끔한 맛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또한, 어느 곳에서나 섭취가 용이하도록 만든 정관장 굿베이스의 파우치는 세심한 부분까지 여러분들의 입장에서 생각한 결과라고 볼 수 있습니다. 믿을 수 있는 KGC 인삼공사가 만든 제품이며 HACCP 인증 제조 시설에서 생산되기 때문에 한 번 더 믿을 수 있답니다. 더불어, 정관장의 290여 가지 성분 안전성 검사를 거쳤다는 사실은 말을 하지 않아도 이미 알고 계시겠죠? 특유의 부드러움으로 여러분의 속마음까지 달래줄 정관장 굿베이스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 곧 다가오는 추석 선물로 지인들에게 자연이키운 적양배추브로콜리를 선물해보시는 것 어떨까요?

 
목록

공유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벤트 참여 완료를 위한 정보 입력을 부탁드립니다.

내용보기
Close Pop